검색창

Menu

Read Next K-POP 중소기획사의 팬데믹 생존기

가나다순보기

HOME TV All

2021-07-21

오바마 전 美 대통령, 국내 TV 최초 '월간 커넥트' 출연

By. ROLLINGSTONE KOREA

//www.youtube.com/embed/?wmode=opaque&rel=0&loop=0&autoplay=0

버락 오바마 미국 전 대통령이 국내 TV 최초로 tvN ‘월간 커넥트’에 출연한다.

 

8월 6일 밤 11시 10분에 방송하는 tvN ‘월간 커넥트’ 8회에 오바마 전 대통령이 출연한다. 오바마 전 대통령이 국내 TV 프로그램에 출연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한 달에 한 번 랜선으로 글로벌 지식인을 만나 다양한 인사이트를 나누는 ‘월간 커넥트’에 출연하는 오바마 전 대통령은 정치인이면서도 남편으로서 일과 가정에 모두 충실할 수 있었던 배경과 노력을 비롯해 정책 홍보와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대중과 밀접하게 소통하는 과정 등을 통한 인사이트를 전할 예정이다.

 

제44대 대통령인 오바마는 미국 최초의 흑인 대통령으로 8년간의 임기가 끝날 무렵에도 50% 이상의 지지율을 얻을 정도로 높은 대중적 인기를 누렸다. ‘월간 커넥트’에서는 퇴임 후 4년이 지난 지금, 오바마 전 대통령의 일과 삶에 대해 인터뷰를 통해 이야기한다. 

 

오바마 전 대통령 퇴임 이후 처음으로 자신의 정체성을 찾아 헤매던 청년에서 대통령이 되기까지의 여정 및 대통령 재임 시절에 관한 회고록 ‘약속의 땅(A Promised Land)’을 지난해 출간해 북미에서만 약 500만 부 이상 판매됐으며 26개 언어로 발간됐다. 방송에서는 출간 뒷이야기도 소개될 예정이다.

 

특히, 오바마 전 대통령은 K-POP과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 등에 뜨거운 관심을 보였으며 “다양한 문화 교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새로운 방식으로 이해할 수 있는 힘을 만들어준다”라고 전하며 한류의 영향력에 대해서도 언급했다는 후문이다.

 

‘월간 커넥트’를 연출하는 공효순 PD는 “국내 TV 프로그램 최초로 정치인이자 인간 오바마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솔직한 인터뷰와 그의 특별한 인사이트를 월간 커넥트를 통해 전달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사진 제공 - 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