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Menu

Read Next K-POP 중소기획사의 팬데믹 생존기

가나다순보기

HOME Music All

2021-07-28

자기 욕망의 주인 되기! - 크레이그 질레스피 감독의 「크루엘라」 (2021)

By. 심우일

//www.youtube.com/embed/?wmode=opaque&rel=0&loop=0&autoplay=0

인생은 끝없는 선택의 연속이다. 어떻게 살아갈 것인가. 어떤 나로서 살 것인가라는 질문을 받는다면 누구나 질문들 앞에서 대답을 머뭇거리기 마련이다. 만약 당신이 같은 물음으로 고민하고 있다면 지금 당장 영화 「크루엘라」를 보기 위해 영화관으로 달려가라고 추천하겠다. 패션에 천재적 재능을 가지고 있지만 사회적 성공을 위해 누군가의 도구로 살아갈 것인가, 아니면 자기 욕망을 현실에서 실현시키기 위해 세상에 도전하는 악녀 크루엘라로 살아갈 것인가. 선택은 각자의 몫이다.


영화 「크루엘라」의 원작은 「101마리의 달마시안 개」 (1961)이다. 원작에서 크루엘라는 백 마리의 달마시안을 납치해 가죽을 벗겨 옷을 만들고자 하는 악녀로 등장한다. 그러나 영화 「크루엘라」는 원작의 설정을 뒤집어 놓는다. 영화 속 크루엘라는 세상의 억압에도 자기 욕망을 포기하지 않는 예술가적 인물로 표현되고 있다. 기성의 삶에 속박된 에스텔라가 바로네스 남작부인과의 대결을 통해 자유로운 크루엘라로 성장하는 과정을 지켜보면서 우리는 그녀의 욕망을 점차 닮아가게 된다. 


패션 디자이너의 꿈을 지닌 에스텔라는 런던 패션계 일인자 바로네스 남작부인의 눈에 띄어 자신이 원하던 패션 다자이너의 꿈을 이루게 된다. 그러던 어느 날 우연히 그녀는 자신의 엄마를 죽인 사람이 남작부인이라는 사실을 알게 된다. 이때부터 에스텔라는 엄마의 복수를 다짐하며 패션계의 이단아 크루엘라로 변모해간다. 서서히 패션계의 일인자 바로네스 남작부인과 패션계의 이단아 크루엘라의 대결이 시작되고 두 사람의 대결은 연일 언론의 주목을 받는다. 하지만 그로 인해 크루엘라는 바로네스 남작부인의 음모에 빠져 죽을 위기에 처한다.


영화 「크루엘라」 는 표면적으로 바로네스 남작부인을 향한 크루엘라의 복수극이지만 이 작품은 사실 한 소녀의 성장담이기도 하다. 이미 자신이 원하던 패션 디자이너라는 꿈을 이룬 에스텔라는 엄마의 복수를 포기하고 안락한 현재의 삶에 충실할 수도 있었다. 그러나 그녀가 현재의 안락한 삶을 포기하고 대신 크루엘라가 되기로 결심할 때 그녀는 기성의 삶과 단절하고 자기 삶의 주인이 된다. 더 이상 누군가의 명령에 복종하는 삶이 아닌 자기 의지를 지닌 삶의 주인이 되기로 한 크루엘라를 악녀라고 부르는 것은 부당하다. 


크루엘라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선택하는 기성의 삶을 거부하고 자기 욕망에 충실한 불온한 여성 주체일 뿐이다. 그녀의 불온함이 불편하거나 미친 것으로 여겨진다면 그것이야 말로 우리가 살아가는 세상의 부당함을 증언하는 것이 아닐까. 특히 크루엘라가 바로네스 남작부인의 손에 의해 절벽에서 떨어져 죽기로 결심할 때 기성의 삶과 결별하려는 그녀의 불온한 결심이 상징적으로 잘 나타난다. 바로네스 남작부인이 에스텔라의 생모였다는 사실이 나중에 밝혀지지만 크루엘라는 에스텔라로서의 삶을 미련 없이 포기한다. 


또한 이 작품에서 크루엘라가 선보이는 파격적인 패션은 단순히 관객의 눈을 즐겁게 하려는 시각적 장치가 아니다. 그녀의 내면에 잠재된 자유로움과 자신감을 표현하는 시각적 언어이다. 이러한 시각적 장치와 크루엘라가 등장할 때 울려 퍼지는 강렬한 락사운드는 기성의 규범으로 규정할 수 없는 크루엘라의 존재감을 관객들에게 전달한다. 영화 「크루엘라」에서 그녀가 파격적인 패션쇼를 통해 관객에게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는 무엇인가. 바로 너 자신의 욕망을 포기하지 말라는 명령이다. 자신의 욕망을 포기하지 않는 삶의 다른 이름은 바로 자유뿐이다. 더 자유롭게 무한히 자유를 향해 나아가라. 이 땅의 모든 크루엘라들이여!


<사진 제공 - 월트 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Becoming the Master of Your Destiny - Cruella (2021) Spoiler Alert

Life is a series of choices. How will you live your life? What kind of a person will you be? If someone were to ask us these questions, we might hesitate to answer. If you are someone who agonizes over trying to answer these types of questions, I’d recommend that you go to the movie theater and watch “Cruella.” Then ask yourself, “Would you be the talented fashion designer living as someone’s lackey to succeed socially? Or, would you be more like the villain called “Cruella,” who challenges the status quo to realize her passion into a reality? It is your choice.


The movie “Cruella” is a spinoff of the 1961 Disney movie “101 Dalmatians.” In the original film, Cruella appears as a villain who tries to kidnap the Dalmatians to make clothes with their fur. But the 2021 version of “Cruella” strays from the original storyline. In this story, Cruella is portrayed as a brilliant fashion designer who doesn’t give up on her dreams even when life circumstances seem to hold her back. We see a young Estella struggling to make it in life embrace her fierce alter-ego called Cruella as she battles with the Baroness. As the movie continues, we come to understand her genuine desire.


Estella dreams of becoming a fashion designer. In a twist of fate, she gets noticed by her fashion idol. The Baroness von Hellman fashion line is number one in London. Estella succeeds in becoming a fashion designer. Eventually, Estella realizes the Baroness stole a necklace that her mother gave her before she died. To get it back, she transforms into Cruella, a maverick of the fashion industry, as part of an elaborate scheme to steal the necklace. A fashion battle ensues between the two. Cruella starts to attract the attention of the press, which maddens the Baroness. Ultimately, the Baroness realizes that her trusted employee Estella and Cruella are the same, and she tries to kill her. 


Superficially, the movie is nothing more than Cruella’s tragic tale of revenge on the Baroness. However, it is also a story about growth. As she achieved her dream of working as a fashion designer, Estella could’ve given up her plans for revenge and just kept living her life. But, she decides to give up what could have been an easier path to become Cruella. This decision ultimately made her the master of her destiny. She chose to become the ruler of her own life instead of just following other people’s orders. As such, it would be short-sighted to label Cruella as “the villain.”


Cruella is a deeply troubled woman who decides to reject the traditional life that many people choose. Instead, she decides to follow her dreams. If her unsettledness is thought of as problematic or crazy, it may mean that the world we’re living in is unjust. This idea is especially evident as we see the Baroness push Cruella to her death from a cliff. In that one moment, we see an unsettling image of Cruella saying goodbye to her old life. The fact that the Baroness was Estella’s natural mother later gets revealed. But without any hesitation, Cruella gives up her life as Estella.

 

The unconventional outfits Cruella wears in this movie aren’t just visual props to entertain viewers. They are a visual language that portrays the free will and confidence hidden inside her. The bold designs and the intense rock music that is playing reveals the identity of Cruella as ones that traditional standards cannot define. What’s the message that Cruella is trying to convey in the movie through her unconventional fashion shows? The message is that you shouldn’t give up on your dreams. Another word for living an authentic life is “freedom.” So, to all the Cruella’s in the world, continue to move towards freedom and don’t let anything hold you back!